유머천국 코하비닷컴
https://cohabe.com/all/70134

'너의 이름은' 영화를 보고 달라지기로 결심했다.


변하고 싶다.jpg


영화를 보는 내내 생각했다

만약 내가 타키의 상황이 되었다면, 나 역시 누군가와 몸이 바뀌었다면...

미츠하는 타키에게 그랬던 것처럼 나를 만나러 와 주고 기다렸을까

아니면 타키가 그랬던 것처럼 멋지고 적극적으로 상황을 대처하고 문제를 해결하려 했을까

라는 생각들을... 타키와 나와의 상반된 것들을...

영화를 보는 내내 되내이고 물음을 던졌다...

5년후 미츠하는...
과연 나를 보고도 눈물을 흘렸을까...

타키와는 다르게 나는 남자답지도, 멋있지도 않다..
타키처럼 아버지와 일상적인 대화를 하는 사이도 아니다
기껏해야 23~24살일 타키. 나와 같거나 비슷한 나이일 테지만 어느덧 사회인이 되어 멋지게 미래를 준비하고 있다.
아직 대학생이고 방학을 무의미하게 보내는 내 자신이 초라해지는 순간이었다.

바뀌기로 결심했다.

나는 미츠하처럼 나를 기다리고, 만나길 고대하는 사람도 없다.

하지만 언젠가, 어디에서, 기약을 할 수 없는 누군가를 위해서, 내 자신을 위해서, 나는 변하기로 결심했다.

이 결심을 나는 내일로 미루고 싶지 않았다
영화가 끝나고 나는 번호 목록에도 없는 아버지에게 전화를 걸었다. 
저녁은 드셨나요. 아직도 일을 하시는군요.
오늘도 힘내세요. 늘 감사해요.

이 4마디를 하는데 굉장한 용기가 필요했다.
최근들어 처음으로 아버지와 가족답게 대화한 기분이 들었다.
나의 4마디에 무뚝뚝하신 아버지의 말투가 조금 풀렸다는게, 신기하면서 뿌듯했다.

나는 달라질 것이다.
더 이상 늦게 일어나지도, 무의미하게 시간을 보내지도, 내 자신을 한심하다고 생각하는짓을 하지도 않을것이다.

이 글을 쓰는 도중에도 나는 알고 있다

타키와 미츠하가 그랬던 것처럼... 그들이 몸이 바뀌고 돌아왔을 때처럼

새로운 날이 찾아 올 때마다 이 결심과 다짐이 머릿속에서 서서히 사라지겠지..
언젠가는 이런 생각을 했던 것도 기억속에서 흐려지다 결국 잊혀지겠지

하지만 그들이 서로를 잊고 싶지 않아했던 것처럼
나 역시 이 결심을 잊고 싶지 않다. 계속 내 안에 담아두고 싶다.

타키가 그랬던 것처럼, 미츠하가 그랬던 것처럼...
이 결심을 메모한다. 몸과 마음에 새긴다.
내일이 와도,  잊어버리지 않게..

이 결심과 함께 살아가고 싶다.

나는 변할 것이다.

댓글
  • Yuigodhama2017/01/11 22:03

    어딘가에 미츠하가 있을겁니다.

  • horrible2017/01/11 22:20

    머싯네요..

  • 쮸댄2017/01/11 22:24

    미츠하는 꼭 누군가 어떤 사람일 필요는 없겟죠 작성자님이 만나시는 모든 순간, 혹은 가족, 친구.. 그게 각자의 미츠하가 될 거라고 봐요 우리는 그 미츠하를 만났을 수도 만나게 될 수도 있겟죠? 작성자님의 소중한 미츠하를 만나시길 바래요

  • 대혀니조아2017/01/11 23:18

    저도..님과비슷해요 우리꼭운명의상대만나서오유에다글씁시다!!!화이팅!!

  • 푸른영혼2017/01/11 23:30

    캬.... 요 근래 오유에서 본 글 중에서 제일 멋있고 이쁜 글이다... 작성자님 화이팅입니다!

  • 레이니블루2017/01/11 23:45

    무스비를 위해 로망을 버리지 마세요. 관두껑 닫힐 때 부디 품었던 로망과 함께 하시길

  • kindmemy2017/01/11 23:57

    하지만 현실은 시귀, 엘펜리트

'너의 이름은' 영화를 보고 달라지기로 결심했다.
  • '너의 이름은' 영화를 보고 달라지기로 결심했다. [7]
  • todayhumor |  | 2017/01/12 01:38 | 2730
이게 SSD 보다 나을까요 ? [有]
  • 이게 SSD 보다 나을까요 ? [有] [5]
  • slrclub |  | 2017/01/12 01:38 | 5901
한국판 은혼이 불가능한 이유.jpg
  • 한국판 은혼이 불가능한 이유.jpg [13]
  • todayhumor |  | 2017/01/12 01:36 | 4055
도깨비 )
  • 도깨비 ) [11]
  • todayhumor |  | 2017/01/12 01:36 | 3045
알바비 받았네요
  • 알바비 받았네요 [0]
  • bobae |  | 2017/01/12 01:36 | 2609
"그는 아직도 우리의 세금으로 살아갑니다."
  • "그는 아직도 우리의 세금으로 살아갑니다." [6]
  • bobae |  | 2017/01/12 01:36 | 6267
제주도 여행중 전기차 충전중 입니다...
  • 제주도 여행중 전기차 충전중 입니다... [15]
  • todayhumor |  | 2017/01/12 01:34 | 2094
[해외직구 문의] 두 시간 째 주소를 입력못하고 있습니다.
  • [해외직구 문의] 두 시간 째 주소를 입력못하고 있습니다. [5]
  • slrclub |  | 2017/01/12 01:31 | 2732
올해는 눈 구경 하기가 어렵네요
  • 올해는 눈 구경 하기가 어렵네요 [9]
  • slrclub |  | 2017/01/12 01:29 | 4761
만 오천원을 날렸다...
  • 만 오천원을 날렸다... [13]
  • todayhumor |  | 2017/01/12 01:25 | 4395
커뮤니티 월간 방문자 수 순위
  • 커뮤니티 월간 방문자 수 순위 [19]
  • todayhumor |  | 2017/01/12 01:24 | 5580
덴마크 생각보다 인구작네요
  • 덴마크 생각보다 인구작네요 [11]
  • slrclub |  | 2017/01/12 01:24 | 2371
[유머] 김형태 드디어 트레이싱까지했네 ㅁㅊㄷㅁㅊㅇ ;;;
  • [유머] 김형태 드디어 트레이싱까지했네 ㅁㅊㄷㅁㅊㅇ ;;; [11]
  • ruliweb |  | 2017/01/12 01:22 | 3435
분당 서현 스냅!
  • 분당 서현 스냅! [4]
  • slrclub |  | 2017/01/12 01:22 | 5530
위스키 마시는 방법을 소개해 드릴게요
  • 위스키 마시는 방법을 소개해 드릴게요 [9]
  • todayhumor |  | 2017/01/12 01:21 | 55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