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머천국 코하비닷컴
https://cohabe.com/all/575817

땅콩항공 사무장 소환한 사건

요즘 다시 땅콩항공이 이슈가 되네요.
몇주 전 출장차 독일 갔다가 귀국하는 길에 있었던 일입니다.
저녁 7시 비행기였는데 이륙하자마자 식사를 주네요.
빵식으로 받아서 먹던중 빵에 비해 버터가 부족한것 같아서 버터 하나만 더 달라고 요청했더니
버터는 여분이 준비가 안되서 식사 다 돌리고 남는게 생기면 드리겠다고 하더군요.
별생각 없이 주겠거니하고 빵을 반 만먹고 다른거 먼저 먹고 기다리는데 한참을 지나도 안 주다가 식사쟁반을 치운다하더라구요.
뭥미? 요청을 무시하는 것 같아 살짝 기분 나빴지만,
왈가왈부 하기도 싫고,
내가 요청한 승무원은 보이지도 않고,
이런걸로 진상부리는 타입도 아니라서 걍 넘어갔어요.
잠시후 영화를 보고 있는데 처음 승무원이 빵과 버터를 접시에 담아들고,  죄송하다며 무릎을 꿇고 빵드시라고 하더군요 .
전 좀 당황해서 괜찮다고 밥 맛있어서 빵생각 안나네요. 이러지 마세요. 하고 말하고 돌려보내고 다시 영화에 집중하는데..
이번엔 다른 사람이 와서 어쩌구 저쩌구 하더라구요.
저는 사무장이다. ㅈㄴ 미안하다. 교육 잘시키겠다..
허리 90도로 숙이고 조낸 부담스러운 거리에서... 밥 처먹고 이도 안닦았는데..ㅡㅡ
땅콩항공이 뭐 이런걸로 이렇게까지 굽신 거리나 하는 생각과
여기서 말 잘못하면 아까 그 승무원은 인천까지 머리박고 가겠다는 생각에
괜찮으니깐 신경쓰지 마시라.. 그 사무장은 잘 못 없다...
여러번 괜찮다고 하고.. 겨우 돌려보냈네요.
요즘 땅콩항공이 다시 시끄러워져서 생각이 났네요.
직원들이 열시미 일하는데
임원이 다 말아먹는듯 하네요..
결론 : 식사하고 바로 양치질 하자

댓글
  • [Esc]2018/04/16 19:04

    비즈니스나 퍼스트 클래스 타셨나요 혹시?

  • 날씨좋네요2018/04/16 20:13

    작성자님 얼굴이 워낙 더럽고 무섭게 생겨서.. 버터 안줬다고 뱅기 하이잭킹 당할줄 알았나봐여.. 승무원님들 얼마나 무서웠을까... 나쁜 작성자님!!

  • 홍콩여행간다2018/04/16 20:38

    혹시 성이 조씨인가요

  • 무정자증말기2018/04/16 20:52

    현아니?

  • 귀요미요정2018/04/16 22:08

    하도 갑질갑질 말이 많으니깐 우린 메뉴얼대로 처리했다라고 하려고 고객에게 실수시 메뉴얼에 무릎꿇고 사과하는거 넣은거 아닙니까?!?!(뇌피셜)

  • 네오똥2018/04/16 22:35

    혹시 최근에 성화봉송 하러 갔다오시지 않으셨어요...??

  • 겨우햇병아리2018/04/16 23:17

    저도 괜히 뱅기타면서 갑질하는 사람되기 싫어서 요청이 씹혀도 어지간하면 쭈꾸리모드로 그냥 조용히 있는 타입인데.. 대한항공은 그런 일 겪은 적이 없긴 한것 같네요. 유독 다른 항공은 한 두번씩 그런 일있지만 뭐 그러려니 넘어가는데 대한항공은 뭔가 다른 항공사 10분으 1만큼 잘못해도 100배정도는 더 사과하는듯;;; 사실 이렇게까지 감정노동을 해야하는지도 의문이었는데 알고보니 진짜 잘못해서 컴플레인 올라오면 땅콩이랑 미국인 아빠가 직접 댓글 달고 사무장부터 해당직원 및 다른 직원들까지 스트레이트로 까이고 견책조치 받는다고 하네요;; 대우가 업계최고라서 옮길려고 해도 쉽지 않고.. 그냥 돈 많이 주니까 더욱더 너는 노예다라는 마인드로 부려먹는건지..

  • 반지하_제왕2018/04/16 23:28

    내 대한 항공이 훨씬 더 오버하고, 승무원 들이나, 직원들에게 필요 이상의 감정 노동을 강요 하는 것 같아요, 갠적으로 출장이 많아서, 비행기 자주 탑니다. 카타르 항공 주로 타는데, 승무원 들과 친구 처럼 편하게 이야기 하고, 부족 하거나 없으면, 웃으면서, 미안 하다, 다 떨어 졌다. 나중을 기약해, 물론 비지니스나 퍼스트는 그런 일이 드물지만, 가끔 비지니스 나 퍼스트 도 너무 과하지 않게 편하게 이야기 합니다.  정말로 이제는 직원들에 대한 갑질 마인드 바뀌어야 합니다. [ 사진 : A380 카타르 에어, 라운지 바]

  • 훗그래2018/04/17 00:01

    가족이 승무원입니다. 위 상황은 오버 같지만 고객 중에도 진상이 꽤 있어서, complaint 들어올까봐 그게 겁나서 그러는 겁니다. 일반 승무원에게 complaint 카드 들어오면 그 승무원은 시말서 쓰고, 근신해야 되고 사무장도 같이 인사고과에 불이익 받습니다. 그래서 위 상황은 사무장이 오버한 거라기보다 회사 시스템 문제 때문이에요. 일반인들이 잘 모르는 것이 하나 있는데, 대한항공에 고객 불만 사항들만 모아서 올려놓은 직원용 게시판이 있습니다. 거기에 조양호 회장이 가끔 들어와서 직접 댓글 답니다. '담당 임원은 문제 상황 확실히 파악해서 해당 직원 교육 똑바로 시킬 것' 이 정도로 다는데, 그 댓글의 상당수는 직원 잘못이라기보다 고객 진상질인 경우가 꽤 됩니다. 대한항공 더 넓게는 한진의 기업문화는 똥군기 문화에요. 윗 사람 만날 때는 무조건 주눅 든 채로 만나야 됩니다. 개인적으로는 오너 일가의 행태가 전체 회사 조직 문화에 영향을 준 것이 크다고 생각합니다. 비행기에서 좀 친절한 승무원 있으면 칭찬 카드 좀 써주세요. 불쌍한 승무원들에게 큰 도움이 됩니다.

  • 노비+학생2018/04/17 00:16

    사랑대 사람으로 보다가 손님한테 한태 하는거 보면 짠하다 싶을 정도로;;;;;; 일할때 보는 승무원 들은 그냥 사람인데 손님이 되어 요청할깨 보는 승무원은 같은 회사인데도 너무 짠해요;;;;;

  • 롸이스와인2018/04/17 00:23

    전직 승무원입니다. 윗분 쓰셨듯이  컴플레인 하나가 인사고과에 직결됩니다. 먹고살려고 아슬아슬하게 줄타는 심정으로 서비스하는 사람들 많습니다. 불친절의 대명사로 유명한 에어프랑스까지는 아니더라도, 좀 떳떳하게 서비스업에 종사하는 환경이 되면 좋겠네요. 대기업 비롯한 국내 서비스업 종사자 모두가요...

  • May03312018/04/17 00:25

    진짜 유독 대한항공 승무원분들이 부담스러울정도로 친절하심..

  • 잭형2018/04/17 00:27

    이게 우리나라 사람들도 인식이 바뀌어야 되는게 대한 한항공이나 아시아나타면 갑질도 그런 갑질이 없는데 반해 외국 항공사타면 그냥 조용히 앉아서 잠자다가 내리는 경우가 많음.

  • 대머리올빼미2018/04/17 00:30

    칭찬카드 보내려고 승무원 이름을 좀 보려는데 옛날보다 이름표 글씨가 작아져서 이름이 안 보이더라구요. 자꾸 이름표 보니까 가슴쳐다보는 것으로 생각하는 것 같고.. 그렇다고 이름묻기는 더 이상하고..그래서 칭찬포기.. 이름 잘 보여 칭찬받기보다는 이름 가리고 클레임 회피하는 전략이라 생각했어요

  • 공룡코딱지2018/04/17 00:37

    아 xx 비행기는 비싸게 표값받기나 하지...

  • Steel2018/04/17 01:06

    진짜 댓글러들 못 됐네! 왜 자꾸 작성자님 생긴게 테러범 닮았다고 하고, 조폭닮았다고 해요?! 아무리 오유한다지만 넘들 하시네! 그렇게 생긴게 작성자님 탓 아니잖아요 나름 승무원도 생명에 위협을 느낄 만큼의 인상 이었지만 잘 해결된거잖아요 물론 무릎꿇게 만든건 심하다 했지만, 그냥 생긴게 그런거잖아! 생긴게! 아~진짜 너무들 하시네!ㅋㅋㅋ

  • 교촌레드2018/04/17 01:10

    예전에 고추장이 너무 맛있어서 하나더 받아서 영화보면서 쪽쪽빨아먹었는데 승무원누님께서 귀엽다고 나중에 볶음고추장 기프트세트 그냥 주시더라고요. 감격먹었음...

  • TeamDKs2018/04/17 02:24

    진짜 국적기 승무원들은 너무나도 일 열심히하고 과도할 정도로 친절한데 임원진들 특히 오너들은 개차반이니... 승무원들 태도 반만 닮았어도 찬사받을듯한데....

  • EVEN2018/04/17 03:16

    저도 유학생시절 티켓팅할때 공항에서 근무하는 승무원분께서 타국에서 고생한다고 비즈니스로 여러번 업글해준적있어요 보통 비행기타면 바로 잠들어서 내리기직전 일어나는데 그럴때마다 기내식 패스하거든요 일어나보면 식탁에 식사필요하면 불러주라고 쪽지가 항상 붙어있었어요 물론 그게 매뉴얼일수도있겠지만 다들 너무 친절해서 비싸도 꼭 국적기 타고다녔죠 직원들이 열심히 일해서 좋은 항공사이미지 만들어놔도 임원들 깽판 몇번에 그 좋은이미지 나가리되는거보니까 참.. 웃프네요 현실이ㅜㅜ

  • Sexphonist2018/04/17 05:17

    유학생이라 비행기 탈일 많은데 돈 아끼려고 늘 그냥 최저가 외항사를 타는데, 가끔 운항편이 대한항공밖에 없어서 어쩔 수 없이 몇번 탔는데 서비스 때문에 놀랐어요 제가 오랜지주스를 몇번 시키니까 어떤 승무원 분이 본인이 직접 오렌지주스 칵테일을 만들었다고 먹어보라고 가져다 주더군요 그래서 맛있게 냠냠하고 컵을 돌려줘야 하는데.. 문제가 승무원 분들 복장이랑 분장?화장스타일이 다 비슷해서 그걸 줬던 사람이 누군지 기억이 안 나더라고요 더구나 기내안도 어두워서.. 그래서 어떤 승무원분 지나갈때 아 이분이었다! 하면서 돌려주면서 맛있게 잘먹었다고 돌려줬네요 그러고 고개를 드는데 저 멀리서 어떤분과 마주친 눈의 미소가 “사실은 내가 정답이었어..”라고 말해주는데..

  • BlueSnake2018/04/17 05:51

    비프치킨? 비프치킨? 워러커피워러커피? 단순반복에 장거리비행 쪽잠자고 외국항공은 노조와 복지혜택이 좋기라도하지.. 승무원하면 고생이 많겠다란 생각이 먼저 듬

  • 아프지말자★2018/04/17 06:56

    대한항공 땅콩사태 이후로도 대한항공을 끊지 못 하는 이유... 승무원 분들이 너무나 친절하심ㅜㅜ 세심한 부분까지 잘 챙겨주시더라구요. 덕분에 장거리도 불편함 없었네요. 다른 항공사들도 친절하지만 대한항공이 유독 더 친절한 느낌이었는데 댓글보니 이해가 되네요ㅠ 기내에서 진상부린 적 없지만 앞으로는 더욱더 신경써야겠어요. 어쩌다 조그만 실수는 웬만하면 다들 이해하고 넘어갑시다^^ 대한항공...오너들만 문제없으면 참 좋을텐데 말이죠 ㅜㅜ

  • 바람처럼...2018/04/17 10:36

    요약 : 작성자 갑질 ㅎㄷㄷ함...

  • MakeItBetter2018/04/17 11:09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해서 그사람이 노예인건 아닌데... 노예처럼 다뤄도 아무런 문제가 없도록 법이 되어있으니 문제인거죠.